디센트레, 싱코와 블록체인 결제사업 제휴계약
디센트레, 싱코와 블록체인 결제사업 제휴계약
  • 이남석
  • 승인 2019.02.19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센트레 카페에서 싱코 코인 사용 가능

[넥스트머니 이남석기자] 블록체인 전문기업 디센트레(대표이사 이동혁)는 블록체인 플랫폼회사 싱코 (대표이사 손은경)와 ‘코인프레소’ 암호화폐 결제 관련한 생태계 확장을 위한 제휴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싱코토큰(SYNCO Token)을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디센트레 카페에서 실제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현재 1 싱코(SYNCO)는 2원으로 책정돼 있으며 개인 지갑에 보관 중인 싱코를 디센트레 카페에서 QR코드를 통해 송금할 수 있다. 예를들어 4,000원 짜리 커피를 마실 경우 2,000 싱코가 전송되며 결제할 수 있다.

싱코 가격이 상승할 경우에는 디센트레 카페의 실사용 가격도 상향 조정된다. 싱코는 지속적으로 코인 사용처를 늘려가며 싱코가 자연스레 실제 사용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디센트레는 그동안 블록체인 엑셀러레이팅과 마케팅 등 전문 비즈니스에 이어, 올해부터는 ‘코인프레소(Coinpresso)’ 암호화폐 결제 및 PG서비스로 영역을 확대하여 실생활에서도 암호화폐 수단을 통한 결제 이용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재 많은 블록체인 회사 및 거래소들과 광범위한 네트워크를 확보하여 사업을 전개해 가고 있으며, 지난 해에는 블록체인 밋업을 개최할 수 있는 디센트레 카페 1호점을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오픈, 서비스하고 있으며 블록체인 업계 등 20회 이상 밋업을 진행하는 등 성과를 드러내고 있다.

손은경 싱코 대표는 "이번 협업을 통해 거래소 코인이 단순히 거래소 이용 수수료 지불에 사용되는 데 그치지 않고 실생활에서 사용될 수 있도록 사용범위가 넓어졌다"면서 "앞으로 싱코와 디센트레가 협력해 지속적으로 실 사용처를 늘리며 동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혁 디센트레 대표는 "디센트레는 코인 결제 서비스 '코인프레소'를 상용화하고 현재 디센트레 카페에서 이더(ETH), 피톤(PTON), 코즈(COZ)로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제 싱코(SYNCO)까지 추가돼 현재 총 4개 암호화폐로 결제할 수 있다"면서 또한 유명한 암호화폐 수단 뿐만 아니라, 결제 가능한 암호화폐 종류를 20여 개 이상으로 늘려 디센트레가 암호화폐 실사용을 주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