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 코리아, 블록체인 허브 위한 청사진 제시
후오비 코리아, 블록체인 허브 위한 청사진 제시
  • 이남석
  • 승인 2018.08.29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것

[넥스트머니 이남석기자]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가 블록체인 산업과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투자 계획을 일부 공개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코리아 랩스(가칭)’을 설립해 블록체인 관련 산업과 관련 스타트업에 투자하겠다고 29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 랩스는 블록체인 산업에 관련된 생태계 조성, 국내외 기술교류, 국내 블록체인 경쟁력 강화, 그리고 청년 창업과 고용창출 활성화를 위해 설립될 예정이다. 프로젝트가 본격적으로 실행되면 후오비 코리아가 지닌 네트워크를 활용해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자문 뿐만 아니라 단계별 스타트업 육성 지원 프로그램과 업무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조국봉 후오비 코리아 의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혁신적인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을 진출하려는 스타트업의 첫걸음이 될 수 있는 기회의 장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후오비 코리아가 조성하려는 ‘크립토 오피스(가칭)’는 기술력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지닌 청년들이 블록체인 스타트업을 좀 더 쉽게 시작할 수 있도록 후오비 코리아가 보금자리를 제공하고, 조언을 해줄 수 있는 디딤돌 역할을 다해 창업 생태계 조성 및 확장에 앞장 설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조의장은 “블록체인협회 입법 TF와 긴밀한 관계를 구축해 건전한 블록체인 기반의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후오비 코리아는 지난 6월 1000억원 규모의 ‘키움-뉴마진 글로벌 파트너쉽 사모투자합자회사(이하 한중펀드)’와 출자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중펀드는 국내 스타트업의 중국 진출을 돕겠다는 취지로 키움인베스트먼트와 중국 뉴마진캐피털이 공동 운용사를 맡아 설립한 1,000억 원 규모 펀드이다. 후오비 코리아는 한중펀드 출자와 함께 앞으로 국내 기업이 중국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그 중 블록체인 스타트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한중간 블록체인 기술 협력을 모색하고, 청년 실업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소하는 사회적 역할도 일임할 계획이다.

오세경 후오비 코리아 커뮤니케이션실 실장은 “후오비 코리아는 제주특별자치도와 진행하는 것과 별개로 블록체인 허브로써의 역할을 하기 위한 청사진 제시해 기술혁신에 앞장서는 이미지를 구축하고자 한다”며 “크립토 오피스(가칭)는 국내 일자리 창출 뿐만 아니라 블록체인 산업 발전에 코어(핵심)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