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늘랩, 말레이시아 공무원조합과 마이라이프 컨소시엄 협의
마늘랩, 말레이시아 공무원조합과 마이라이프 컨소시엄 협의
  • 이남석
  • 승인 2018.04.23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준영 대표, 아부바카 상공부 조합 의장대행과 회동

[넥스트머니 이남석기자]  마늘랩 장준영 대표(사진 왼쪽)가 지난달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아부 바카 빈 유솝 쿱마트레이드 의장대행과 만나 ‘마이라이프’ 컨소시엄 사업에 대해 협의했다.

쿱마트레이드는 내셔널 코퍼러티브 회원 단체로 상공부 직원들의 협동조합이다. 말레이시아는 각 공공기관과 공기업마다 직원들의 쿱스(Coops)가 있는데, 내셔널 코퍼러티브는 전국 13000개 쿱스 협의체로 회원수가 700만명에 달한다.

장준영 대표와 아부 바카 빈 유솝 의장대행은 메신저 플랫폼 사업 ‘마이라이프’ 중 상거래 서비스 ‘마이딜’과 취업 정보 서비스 ‘마이잡’을 함께 검토했다.

‘마이딜’은 소비자 간 직거래로 코퍼러티브의 전국 회원 활동을 도울 수 있다는 점에 의견을 일치했다. 전국 코퍼러티브 회원들이 ‘마이라이프’의 회원이 되면 메신저를 통한 소통과 ‘마이딜’ 중고 상품 거래나 현지 농수산물 거래, 페이먼트 기능 등을 활용해 개인 간 정보 교류와 상품 직거래를 활발하게 할 수 있다. ‘마이라이프’는 플랫폼 사업의 초기 동력으로 700만 회원도 얻게 된다.

장준영 대표는 “현지화 메신저 사업은 단순한 사업을 뛰어 넘는다”면서 “말레이시아의 빅데이터 확보와 4차산업 준비에 우리 사업이 앞으로 어떤 영향을 줄 수 있을지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